진도군, 2023년 도민과의 대화 개최 성료

NSP통신, 김현 기자, 2023-09-18 19:57 KRX7
#진도군

진도군민과의 활발한 소통의 시간
남해안 거점벨트 역할 진도군이 앞장서길 기대

NSP통신- (사진 = 진도군)
(사진 = 진도군)

(전남=NSP통신) 김현 기자 = 전남 진도군이 18일 김영록 전라남도지사와 진도읍에 위치한 실내체육관에서 ‘2023년 도민과의 대화’를 개최했다.

이날 도민과의 대화는 진도읍 실내체육관에서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김희수 진도군수, 장영우 진도군의회 의장, 김인정 도의원과 각 기관사회단체장 및 관계공무원, 온라인 참여자 100여 명을 포함해 약 250여 명이 참여했다.

김희수 진도군수의 환영사에 이어 김영록 도지사는 진도군민들과 소통 행정 실현을 위해 민선 8기 도정 운영 방향을 제시하고 진도군민의 애로사항과 건의사항 등 다양한 의견을 청취했다.

G03-9894841702

특히 300억원 규모의 전남형 균형발전 300프로젝트 공모사업 선정과 진도대파의 맛과 품질을 전국적으로 인정받은 2023년 상반기 전라남도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 진도대파버거 최우수상 수상 등 다양한 진도군의 성과를 높이 평가했다.

군에서는 대표명소인 운림삼별초공원 한옥체험관의 노후화에 따른 시설 교체‧갸량사업 등에 필요한 5억원의 도비 지원 건의와 고군면 오산들녘 용‧배수로 파손에 따른 개보수 사업 등을 마을 주민이 건의했다.

또한 조도면민을 포함한 진도군민의 오랜 숙원 사업인 신조도대교 건설을 위한 국도 18호선 노선 변경 건의에 대해 김영록 도지사는 신조도대교 건설을 위해서는 먼저 국도 승격이 필요하고, 국도 18호선 기점을 하조도로 변경해 국도로 승격하는 방안을 국회와 국토부에 건의 중이라고 대답했다.

이 밖에도 마을공동체 지원센터 운영비 지원 확대, 전복 양식어가 출하보전금 지급, 진도군 지방어항 승격 건의 등 지역 현안 문제에 관한 각계각층의 다양한 의견들이 제시됐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남도예술의 본고장, 보배의 섬 진도에서 도민과의 대화를 갖게 된 것을 뜻깊게 생각한다'며 '오늘 건의된 의견들을 다각적으로 검토하고 관계부처와의 소통을 통해 진도군민들의 소중한 의견이 꼭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희수 진도군수는 '전남형 균형발전 300프로젝트 공모사업 선정으로 문화예술과 관광산업을 접목시킨 우리 군만의 랜드마크를 조성해 일자리 창출과 더 나아가 인구 유입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