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새해 첫 금통위, 기준금리 ‘1.25%’로 인상

2022-01-14 09:41, 강수인 기자 [XML:KR:1201:금융]
#한국은행 #기준금리 #기준금리인상 #금통위 #금리인상
확대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14일 오전 서울 중구 한국은행에서 열린 금융통화위원회 본회의에서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 = 한국은행)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14일 오전 서울 중구 한국은행에서 열린 금융통화위원회 본회의에서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 = 한국은행)

(서울=NSP통신) 강수인 기자 = 새해 첫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에서 기준금리를 25bp 인상이 결정됐다.

14일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는 1월 정례회의를 열고 “기준금리를 현재의 1.0%에서 25bp 인상해 1.25%로 운용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기준금리는 다음 결정시까지 1.25% 수준에서 운용된다. 한은은 지난해 8월 한차례 인상한 이후 11월 한 차례 더 인상했고 이번에 다시 인상 결정을 내렸다.

지난해 9월 한은의 ‘금융안정상황’에 따르면 대출 잔액 및 변동금리부 비중을 활용해 기준금리 인상에 따른 가계의 연간 이자부담 규모 증가폭을 시산하면 기준금리 25bp 인상시 이자 부담은 2020년말 대비 2조 9000억원 증가하는 것으로 추산된다.

 

NSP통신 강수인 기자 sink60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