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신한은행, ‘소상공인 2차 지원’ 0.59%p 금리인하…연 최저 2.66%

2020-09-25 11:09, 김빛나 기자 [XML:KR:1201:금융]
#신한은행 #금리인하 #2차지원 #소상공인 #금융지원

(서울=NSP통신) 김빛나 기자 = 신한은행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대상 소상공인 2차 금융지원(수탁보증)의 신규 대출금리를 연 0.59%p 인하한다.

이번 금리 인하에 따라 신한은행의 소상공인 2차 금융지원(수탁보증)의 금리는 기존 연 3.25%~4.07%에서 연 2.66%~3.48%로 낮아진다.

신한은행은 이번 금리 인하 적용 대상의 확대를 위해 지난 23일 신청 건부터 인하된 금리를 적용하기로 했다.

소상공인 2차 금융지원은 지난 24일부터 지원한도가 기존 1000만원에서 2000만원으로 확대됐다.

또한 1차 금융지원 이용 금액이 3000만원 이하인 경우에는 영세 소상공인 이차보전대출을 이용한 소상공인의 중복 신청도 가능하다.

신한은행은 신한 쏠(SOL)에서 해당 지원의 신청‧약정 전 과정을 은행 영업점 방문 없이 운영 중이며 현재 대출 실행 건의 95% 이상이 비대면으로 실행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고령자 및 공동사업자, 비대면 신청이 어려운 고객은 영업점에서도 신청할 수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소상공인의 금융비용 부담을 낮출 수 있도록 금리 인하를 결정했으며 신한 쏠(SOL)에서 필요 서류를 정확히 제출하면 신속한 대출 실행이 가능하다”며 “앞으로도 소상공인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금융·비금융 지원을 계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NSP통신 김빛나 기자 shine@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