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올 뉴 K3 발표·사전계약 돌입(자동차) - NSP통신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확대축소
기아차, 올 뉴 K3 발표·사전계약 돌입
(입력) 2018-02-13 18:40
(태그) #기아차(000270), #올 뉴 K3, #사전계약
확대
왼쪽부터 박한우 기아차 사장, 권혁호 기아차 국내영업본부 부사장 (사진 = 기아차)
왼쪽부터 박한우 기아차 사장, 권혁호 기아차 국내영업본부 부사장 (사진 = 기아차)

(서울=NSP통신) 강은태 기자 = 기아차(000270)는 13일 워커힐 호텔(서울 광장동 소재)에서 박한우 기아차 사장 등 회사 관계자와 자동차 담당 기자단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올 뉴 K3의 보도발표회를 갖고 사전계약에 돌입했다.

박한우 사장은 인사말에서 “준중형 세단 이상의 상품성을 지닌 올 뉴 K3가 고객가치증대를 위한 패러다임의 변화를 리드할 뿐만 아니라 나아가 자동차 시장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것이다”고 말했다.

올 뉴 K3는 2012년 1세대 모델 출시 이후 6년 만에 새롭게 선보이는 2세대 풀 체인지 모델로 ‘업스케일 다이나믹 세단’을 목표로 개발됐다.

올 뉴 K3는 ▲15.2km/ℓ 경차급 연비 ▲볼륨감 있고 다이나믹한 외관 ▲넓고 편안한 실내 ▲동급 최고 수준의 안전 및 편의사양 적용을 통해 준중형 세단을 넘어서는 제품 경쟁력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확대
차량 뒷편 왼쪽부터 권혁호 기아차 국내영업본부 부사장, 박한우 기아차 사장 (사진 = 기아차)
차량 뒷편 왼쪽부터 권혁호 기아차 국내영업본부 부사장, 박한우 기아차 사장 (사진 = 기아차)

한편 기아차는 올 뉴 K3의 트림을 ▲트렌디 ▲럭셔리 ▲프레스티지 ▲노블레스 4가지로 세분화해 고객 선택의 폭을 넓히고 기본 트림(트렌디) 가격을 1590만원~1610만원 사이에서 책정해 고객 부담을 최소화하겠다는 계획이다(※ ▲트렌디 1590만원~1610만원 ▲럭셔리 1810만원~1830만원 ▲프레스티지 2030만원~2050만원 ▲노블레스 2220만원~2240만원 범위 내 책정 예정)

 

NSP통신/NSP TV 강은태 기자, keepwatch@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