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美, 中 환율조작국 지정…이주열 “외환 시장 안정 무엇보다 중요”

2019-08-06 14:56, 윤하늘 기자 [XML:KR:9006:리포트]
#한국은행, #이주열, #환율조작국, #미국, #중국

(서울=NSP통신) 윤하늘 기자 = 미국 재무부가 지난 5일 중국을 환율조작국으로 지정한 것과 관련해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는 “외환시장의 안정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 총재는 6일 중구 태평로 한은 본부에서 금융·외환시장상황 점검회의를 열고 “일본의 수출규제에 더해 미·중 무역분쟁 심화로 불확실성이 한층 높아지고 있는 만큼 시장의 안정, 특히 외환시장의 안정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또 그는 “이를 위해 시중 유동성을 여유롭게 관리하는 한편 정부와 긴밀히 협력해 대응해 나가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은은 ‘시중 유동성을 여유롭게 관리’라는 표현에 대해 금융시장국에서 콜금리와 밀접한 연관이 있는 지급준비금시장의 자금을 여유롭게 관리하면서 필요시 RP매입 등은 통해 유동성을 지원하겠다는 의미라고 설명했다.

 

NSP통신 윤하늘 기자 yhn2678@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