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하나투어, 3분기 영업손실 –518억원…컨센서스 하회

2020-08-12 08:00EM, 김하연 기자 [XML:KR:9004:분석/전망]
#하나투어(039130) #3분기 #영업손실 #패키지 #송객수

(서울=NSP통신) 김하연 기자 = 하나투어(039130)의 2분기 영업수익과 영업이익은 각각 96억원(-95% YoY), -518억원(적전)로 컨센서스(-372억원)를 크게 하회했다.

상호간의 입국 금지로 인해 패키지 송객 수가 약 680명(-99.9%)에 불과한 가운데 부문별 예상 영업 적자는 별도 -249억원, 면세점(-104억원) 포함 국내 자회사 억원(-139억원), 해외 자회사 –130억원(적전) 등이다.

이기훈 하나금융투자 애널리스트는 “영업외로는 호텔에 대한 지급보증 관련 손실(약 30억원) 및 리스로 운영되는 자회사(면세점/국내 및 해외 호텔 등)에 대한 자산손상차손(약 450억원)등 회계성 비용이 반영된 영향”이라고 밝혔다.

 

본 정보(기사)는 해당 업체에서 제공한 투자 참고용 자료로 NSP통신 의견과는 다를 수 있습니다.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해서는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NSP통신 김하연 기자 haaykim@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