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하나금융, 3분기 누적 당기순이익 ‘2조 6815억원’ 시현

2021-10-22 16:20, 강수인 기자 [XML:KR:9002:실적/매출]
#하나금융지주(086790) #3분기실적 #하나은행 #하나금융투자 #하나카드
전년 동기 대비 27.4% 증가, 3분기 중 9287억원 시현

(서울=NSP통신) 강수인 기자 = 하나금융그룹은 2021년 3분기 9287억원을 포함한 누적 연결 당기순이익 2조 6815억원을 시현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27.4%(5771억원) 증가한 수치다.

하나금융그룹 관계자는 “사업 포트폴리오 다각화에 따른 비은행 부문의 지속적 성장(9658억원, 기여도 36.0%, 전년 동기 대비 4.7%p 증가)과 안정적인 비용 관리에 힘입은 결과”라고 설명했다.

하나금융그룹은 기업 중심의 대출자산 증대와 수수료 수익 다변화를 통해 견조한 핵심이익 성장세를 이어갔다. 이자이익(4조 9,941억원)과 수수료이익(1조 8798억원)을 합한 3분기 누적 핵심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14.2%(8546억원) 증가한 6조 8739억원이다. 그룹의 3분기 순이자마진(NIM)은 1.64%다.

디지털 혁신을 통한 비용 효율성 개선과 전사적 비용 절감 노력으로 그룹 3분기 판매관리비는 지난 2분기에 이어 1조원 이하로 하향 안정화됐다. 영업이익경비율(C/I Ratio)은 44.2%를 기록하며 양호한 비용 효율성을 유지하고 있다.

또 전년도 코로나19 관련 경기대응 충당금을 선제적으로 적립하는 등 손실흡수 능력을 충분히 확보한 결과 금년 보수적 적립 기준을 유지했음에도 전년 동기 대비 13bp 개선된 0.11%의 낮은 대손비용률(Credit Cost)을 기록했다.

이와 함께 리스크를 고려한 성장 전략의 추진 결과 위험가중자산이 안정적으로 관리되고 순이익이 지속적으로 증가하면서 그룹의 BIS비율 추정치는 전분기 대비 4bp 증가한 16.58%, 보통주자본비율 추정치는 14.06%를 각각 기록했다.

주요 경영지표인 자기자본이익률(ROE)은 11.23%, 총자산이익률(ROA)은 0.76%이다. 2021년 3분기 신탁자산 146조원을 포함한 그룹의 총자산은 649조원이다.

대내외 불확실성에 따른 그룹 차원의 선제적 리스크 관리 노력으로 그룹 자산건전성 지표는 안정세를 지속하고 있다.

3분기말 그룹 고정이하여신비율은 0.33%로 전분기말 대비 3bp 개선됐고 그룹 NPL 커버리지비율은 전분기 대비 5.5%p 증가한 156.8%를 기록했다. 연체율은 0.28%로 전분기와 동일한 양호한 수준을 이어갔다.

주요 비은행 관계사인 ▲하나금융투자는 3분기 누적 4095억원(전년 동기 대비 1232억원, 43.0% 증가) ▲하나카드 1990억원(전년 동기 대비 846억원, 73.9% 증가) ▲하나캐피탈 1931억원(전년 동기 대비 660억원, 51.9% 증가)의 당기순이익을 각각 시현하며 그룹의 지속 성장에 기여했다.

 

NSP통신 강수인 기자 sink60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