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서울·대구 도시철도이용자, 지난해 2016년比 839만 명 감소

2019-09-19 13:18, 강은태 기자 [XML:KR:9002:실적/매출]
#서울, #대구, #도시철도, #김상훈
김상훈 의원, “신규 도시철도 증설·투자방향의 전환 필요해”
확대
김상훈 자유한국당 국회의원(대구 서구) (사진 = 김상훈 의원실)
김상훈 자유한국당 국회의원(대구 서구) (사진 = 김상훈 의원실)

(서울=NSP통신) 강은태 기자 = 지난해 인구감소 영향으로 서울과 대구의 도시철도 이용자가 2016년 대비 839만 명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김상훈 자유한국당 국회의원(대구 서구)이 국토부로부터 제출 받은 국감자료에 따르면 2018년 한해 전국 도시철도를 이용한 수송인원(승차인원+유입인원)은 36억1,838만2000명으로 집계됐다.

미취학 아동, 농어촌인구까지 모두 포함한 우리나라 인구(5180만)로 계산해도 1인당 70회 가량 도시철도를 이용한 셈으로 이는 2016년에 비해 4625만4000명 늘어난 숫자다.

하지만 서울의 경우는 최근 인구감소 추세를 반영하듯 3년 전인 2016년 28억5645만1000명에서 2018년 28억5563만6000명으로 815만 명이 줄어든 것으로 집계됐다.

이어 대구도 2016년 1억6307만7000명에서 1억6283만7000명으로 24만 명가량 감소했다.

그러나 인천은 2호선 개통으로 2016년 1억2204만4000명에서 1억6144만 명으로 3939만6000명이 증가했고 그 외 지역은 큰 변동이 없었다.

따라서 김상훈 의원은 “서울과 대구의 경우를 볼 때 인구가 감소하는 현상과 상관관계가 있어 보인다”며 “지하철이 신설되면 버스, 택시 등 대중교통 이용객의 감소와 연결되는 만큼 이젠 수익성을 먼저 따져 신규 도시철도를 증설하되 기존 도시철도 시설 및 객차 개선 등 이용객의 안전과 편의성에 보다 많은 비중을 두는 투자방향의 전환이 필요해 보인다”고 말했다.

 

+
확대
 (사진 = 김상훈 의원실)
(사진 = 김상훈 의원실)

한편 지난해 서울의 경우 서울교통공사가 운영하는 1~8호선과, 서울교통공사와 서울시메트로9호선(가 운영하는 9호선을 모두 합쳐 28억5563만6000명으로 이용자가 가장 많았고 그 뒤를 이어 부산은 부산교통공사가 운영하는 1~4호선과 부산-김해 경전철가 운영하는 노선을 포함해 3억5456만6000명으로 집계됐다.

또 대구(1~3호선) 1억6283만7000명, 인천(1~2호선)이 1억6144만 명, 대전(1호선) 3971만9000명, 경기(의정부시 경전철, 용인경전철)가 2530만1000명, 광주(1호선)가 1888만3000명으로 각각 나타났다.

 

NSP통신 강은태 기자 keepwatch@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