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화성시, 가축분뇨 무단배출 강력 응징

2020-02-27 16:44, 조현철 기자 [XML:KR:8005:전국]
#화성시청, #화성시, #가축분뇨, #가축분뇨악취, #화성악취신고
확대
가축분뇨 부적정 관리로 적발된 축사 모습. (사진 = 화성시)
가축분뇨 부적정 관리로 적발된 축사 모습. (사진 = 화성시)

(경기=NSP통신) 조현철 기자 = 경기 화성시(시장 서철모)가 무관용 원칙을 적용해 환경을 오염시키는 불법축사에 철퇴를 내리며 가축분뇨 무단 배출 근절을 위한 대책마련에 나섰다.

27일 시에 따르면 최근 우정읍 이화리에 소재한 축사에서 지속적으로 악취 민원이 발생에 현장 점검을 실시하고 가축분뇨 무단배출과 공공수역 오염행위로 행정처분과 경찰에 고발조치 했다.

또 축산과, 건축과, 허가민원 2과, 산림녹지과, 농업정책과, 우정읍 등 관계부서와 전수조사해 ▲건축물 무단 증축 ▲불법 개간 및 돈사 조성 ▲쓰레기 불법 소각 등 총 5개의 불법사항을 추가 적발했다.

시는 해당 축사를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개선 및 시정명령을 미 이행할 경우 과태료 부과부터 허가 취소 및 영업정지까지 엄중처벌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사례를 본보기 삼아 불법 축사 및 환경오염 위발 행위 적발 시 관계 부서와의 합동 심층조사를 통해 불법 행위를 근절하겠다는 방침이다.

이강석 환경지도과장은 “위반사항 적발 시 관용없는 처벌만이 있을 것”이라며 “관계 부서와의 긴밀한 협조로 환경오염 예방 및 불법행위 근절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NSP통신 조현철 기자 hc1004jo@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