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폭스바겐,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투아렉R 공개 예고

2020-02-25 17:27, 강은태 기자 [XML:KR:8006:생활/문화]
#폭스바겐,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투아렉R
확대
투아렉 R_외관 (사진 = 폭스바겐)
투아렉 R_외관 (사진 = 폭스바겐)

(서울=NSP통신) 강은태 기자 = 폭스바겐은 오는 3월 5일부터 15일까지 개최되는 2020제네바 국제 모터쇼에서 폭스바겐 고성능 브랜드 R의 첫 번째 하이브리드 모델이자 폭스바겐 브랜드의 새로운 플래그십 모델인 투아렉 R(Touareg R)을 공개한다.

3세대 신형 투아렉 기반의 투아렉 R은 폭스바겐의 고성능 브랜드 R에 의해 탄생된 모델로 R 브랜드 최초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로 폭스바겐 브랜드 중 최고의 출력, 폭스바겐 PHEV 라인업 중 최초의 상시 사륜구동, 올 휠 드라이브(all-wheel drive, 4MOTION) 채택 등 다양한 최초, 최고의 기록으로 무장한 플래그십 모델이다.

100kW(136 PS) 전기 모터와 340마력 V6 가솔린 TSI 엔진이 결합돼 최고 출력 462마력(PS, 340 kW)을 자랑하는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인 투아렉 R은 강력한 성능과 함께 전기차로서의 효율성을 모두 만족시킨다.

배터리가 충분히 충전됐을 경우 무공해 모드인 E-모드(E-MODE)에서 출발하게 되며 최대 140km/h까지 순수 EV모드로 주행이 가능하다.

배터리 용량(리튬 이온 배터리, 용량 14.1 kWh)은 일상적인 통근 거리를 충분히 커버할 수 있는 수준으로 설계됐다.

운전자는 센터 콘솔의 4모션 액티브 컨트롤 메뉴 버튼 혹은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상에서 하이브리드 모드와 E-모드를 제어할 수 있으며 운전자가 선택 시 자동으로 해당 모드로 변경된다,

 

확대
투아렉 R_실내
투아렉 R_실내
확대
투아렉 R_외관 (사진 = 폭스바겐)
투아렉 R_외관 (사진 = 폭스바겐)

한편 다른 투아렉 모델들과 마찬가지로 투아렉 R도 상시 사륜구동 시스템인 올 휠 드라이브(all-wheel drive, 4MOTION)를 탑재했다. 올 휠 드라이브와 71.4kg·m (700NM)의 최대 토크를 자랑하는 강력한 드라이브 시스템 덕분에 투아렉 R은 최대 3.5톤의 트레일러 중량을 자랑하며, 프리미엄 모델의 경우 E-모드에서도 같은 수준의 트레일러 중량을 끌 수 있다.

 

NSP통신 강은태 기자 keepwatch@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