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황만익, 심혜진-고주원과 한솥밥..윈츠메이커와 전속 계약

2019-09-11 10:34, 류수운 기자 [XML:KR:8007:연예/스타]
#황만익, #심혜진, #고주원, #윈츠메이커, #전속계약
확대
 (사진 = 원츠메이커)
(사진 = 원츠메이커)

(서울=NSP통신) 류수운 기자 = 배우 황만익이 원츠메이커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해 앞으로의 활동을 기대하게 한다.

11일 원츠메이커 측은 “공연과 드라마, 영화 등 다방면에서 실력과 스타성을 인정받은 황만익과 함께 하게 됐다”며 “그가 배우로서 보다 안정적인 환경에서 기량을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황만익은 연극, 뮤지컬, 드라마, 영화 등에 출연하며 폭넓은 연기력을 바탕으로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특히 SBS 드라마 ’녹두꽃‘과 OCN 드라마 ’보이스‘ 시리즈 등에서 개성 넘치는 캐릭터로 주목을 끌어냈다. 최근에는 공연을 마친 뮤지컬 ‘톡톡’에서 계산벽을 가진 뱅상 역으로 열연해 호평을 받은 바 있다.

그는 윤봉길 의사를 그린 창작 뮤지컬 ‘워치’에 ‘김구’의 진짜 모습을 감추고 ‘백정선’으로 위장하는 신사 역을 맡아 지난 10일 첫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황만익은 오는 15일까지 서울 국립중앙박물관 극장 ‘용’과 26일 충남도청 문예회관, 10월 2일 예산 문예회관에서 잇따라 공연이 진행될 ‘워치’ 무대에 올라 관객들과 마주할 예정이다.

한편 황만익을 새 식구로 맞은 원츠메이커에는 심혜진 송영규 김다현 고주원 장해송 서화이 김채은 등 배우들이 소속돼 활동 중이다.

 

NSP통신 류수운 기자 swryu64@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