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코로나19(COVID-19) N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오산예일, 심리적 거리 좁히기 ‘희망이음’ 추진

2020-04-10 16:50, 조현철 기자 [XML:KR:1903:지자체/정당]
#오산시, #오산예일, #희망이음, #심리적거리좁히기, #코로나
확대
오산예일 관계자가 삶은 달걀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 = 오산시)
오산예일 관계자가 삶은 달걀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 = 오산시)

(경기=NSP통신) 조현철 기자 = 사단법인 오산예일(이사장 박병철)이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들에게 희망을 선물하고자 10일 심리적 거리 좁히기 ‘희망이음’을 진행하며 달걀을 전달했다.

‘희망이음’은 전국적으로 시행되고 있는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로 사람 간 대면하는 것을 지양하고 있는 상황에서 심리적 거리를 좁혀 이 시기를 함께 극복하자는 취지의 활동이다.

사단법인 오산예일과 법인 소속 복지관 및 부설기관에서 근무하고 있는 사회복지사들이 십시일반 모은 후원금으로 진행된 이번 활동은 코로나19 확산방지와 치료에 힘쓰고 있는 보건소·선별진료소 등과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및 후원업체·기업을 방문해 직접 삶은 달걀을 나눠주며 따뜻한 마음과 희망을 전달했다.

박병철 이사장은 “지역사회에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 사태로 지역주민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음을 함께 체감하고 있어 법인 및 복지관 직원들이 조금이나마 희망을 주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지역사회 위기극복에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NSP통신 조현철 기자 hc1004jo@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