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넷플릭스, 소년심판 2월 25일 공개…김혜수·김무열·이성민·이정은 출연

2022-01-25 18:36, 이복현 기자 [XML:KR:1105:인터넷/콘텐츠]
#넷플릭스 #소년심판 #김혜수 #김무열 #이성민
확대
 (사진 = 넷플릭스)
(사진 = 넷플릭스)

(서울=NSP통신) 이복현 기자 = 넷플릭스(Netflix)가 ‘소년심판’의 공개일을 2월 25일로 확정하고 캐릭터 포스터 10종과 티저 예고편을 공개했다.

‘소년심판’은 소년범을 혐오하는 판사 심은석이 지방법원 소년부에 부임하면서 마주하게 되는 소년범죄와 그들을 둘러싼 이들의 이야기를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다.

함께 공개된 캐릭터포스터 10종은 소년범을 향한 연화지방법원 판사들의 각기 다른 시선과 소년범들의 강렬한 표정을 포착했다.

소년형사합의부 우배석 판사로 발령받은 심은석(김혜수)은 “저는 소년범을 혐오합니다”라며 소년범에 대한 차가운 분노를 감추지 않는다. 심은석과 함께 일하는 좌배석 판사 차태주(김무열)는 심은석과 다른 시선으로 사건을 바라본다. 이들의 상관인 부장판사 강원중(이성민)과 나근희(이정은)는 아직은 속내를 알 수 없는 표정으로 호기심을 일으킨다.

‘소년심판’은 중죄를 짓고 법원에 선 소년범들을 향해 다양한 시각을 보여주는 4인 판사의 모습을 통해 소년범과 소년범죄에 대한 많은 생각할 거리를 안긴다. 극명한 명암 대비와 흑백으로 처리된 소년범들의 표정 또한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들이 무슨 범죄로 법의 심판 앞에 서게 된 것일지 25일 공개될 이야기에 궁금증이 고조되고 있다.

 

확대
 (사진 = 넷플릭스)
(사진 = 넷플릭스)

함께 공개된 예고편은 한 소년이 재판을 받고 있는 소년법정에서 시작한다. ‘소년심판’은 소년범죄와 소년범들을 향한 다양한 이야기를 균형 잡힌 시각으로 다루며, 차가운 분노로 이들을 심판하는 판사들의 이야기를 통해 우리 사회의 현실과 나아가야 할 방향에 대해 화두를 던진다.

‘소년심판’은 ‘명불허전’, ‘디어 마이 프렌즈’, ‘라이프’, ‘그녀의 사생활’ 등으로 사회의 다양한 곳에 가려진 이면을 조명해온 홍종찬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NSP통신 이복현 기자 bhlee201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

NSP7cut-3편-비상금대출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