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지놈앤컴퍼니, 기존 고형암 3종 외 위암 적응증 추가할 계획

2021-03-08 08:00EM, 김하연 기자 [XML:KR:2102:제약/바이오]
#지놈앤컴퍼니(314130) #마이크로바이옴 치료제 #면역항암제 #파이프라인 #임상결과

(서울=NSP통신) 김하연 기자 = 지놈앤컴퍼니(314130)는 마이크로바이옴 치료제 GEN-001과 Merck/Pfizer의 PD-L1 면역항암제 Bavencio로 3개 적응증에 대해 병용임상 1/1b상을 진행하고 있다.

면역항암제 시장에서 후발품목인 Bavencio는 반응률 향상을 통한 점유율 확대를 꾀하고 있다.

Bavencio와 동반판매를 기대할 수 있는 만큼 임상결과에 따라 파이프라인 가치가 크게 상승할 수 있어 결과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

회사는 기존 고형암 3종 외 위암으로도 적응증을 추가할 계획이다.

적응증 확대는 타겟시장 확장에 따른 파이프라인 가치 향상과 파트너사 신뢰를 확인할 수 있는 긍정적 이벤트다.

전임상 단계에서 우수한 암세포 성장억제 능력을 보이며 병용치료제로서의 성공 가능성을 확인했다.

진홍국 한국투자증권 애널리스트는 “이러한 결과를 토대로 다른 면역항암제와의 병용임상 계약도 기대해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본 정보(기사)는 해당 업체에서 제공한 투자 참고용 자료로 NSP통신 의견과는 다를 수 있습니다.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해서는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NSP통신 김하연 기자 haaykim@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