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LF, 스웨덴 탄산수 제조기 ‘아르케’ 국내 도입

2021-01-25 14:39, 이복현 기자 [XML:KR:2003:가전/기기]
#LF(093050) #스웨덴 #탄산수제조기 #아르케
LF몰 통해 판매 시작, 2월 내 전국 주요 백화점 중심의 고급 오프라인 유통망 구축
확대
 (사진 = LF)
(사진 = LF)

(서울=NSP통신) 이복현 기자 = 생활문화기업 LF(대표 오규식)가 스웨덴의 프리미엄 탄산수 제조기 브랜드 ‘아르케(aarke)’를 국내 시장에 도입한다.

LF가 스웨덴의 아르케와 가정용 탄산수 제조기의 국내 수입 및 영업에 관한 독점 판매 계약을 체결하고, LF몰을 통해 공식 판매를 시작한다.

업계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탄산수 시장은 약 1000억원의 규모로 꾸준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으며 홈메이드 음료와 홈술을 즐기는 수요가 늘면서 탄산수 제조기에 대한 소비자 니즈도 함께 커지고 있다.

LF는 아르케를 통해 청량감 넘치는 탄산수를 찾는 웰빙족과 홈카페를 즐기는 집콕족을 만족시키는 동시에 최근 전개중인 프리미엄 소형 가전 사업을 한층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아르케는 15년 이상 경력의 스웨덴 산업 디자이너 ‘칼 링(Carl Ljungh)’과 ‘조나스 그로스(Jonas Groth)’가 2013년 만든 프리미엄 생활가전 브랜드다.

아르케 탄산수 제조기는 4년간의 연구 개발 끝에 탄생한 브랜드의 첫 제품으로 우수한 기술력과 독보적인 스타일을 동시에 갖춘 것이 특징이다.

위생적이고 변질의 위험도가 없는 스테인리스 스틸 소재를 적용해 내구성이 뛰어나며 북유럽풍의 간결한 디자인을 접목시켜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자아낸다. 전기나 배터리가 필요하지 않은 친환경 탄산수 제조기로 사용이 간편하며, 너비 15cm의 콤팩트한 크기로 주방 공간의 활용도를 높인다.

아르케 탄산수 제조기는 1회용 탄산가스를 장착할 수 있는 주입구와 탄산수를 제조하는 본체로 구성된다. 전용 용기에 깨끗한 물을 담아 용기 본체에 끼우고, 레버를 아래쪽으로 약 3초간 눌러 탄산가스를 주입하면 톡 쏘는 탄산수가 즉시 완성된다. 6g 이상의 탄산 가스를 한번에 주입할 수 있는 고기능 탄산수 제조기로 강도 높은 탄산수를 원할 시에는 레버를 아래쪽으로 추가로 눌러 탄산의 세기를 취향에 맞게 조절할 수 있다.

아르케의 탄산수 제조기는 폴리쉬드 스틸, 화이트, 카퍼, 브레스 총 4가지 색상으로 국내 출시되며, 가격은 39만9000원이다.

아르케는 LF몰 입점을 통한 온라인 판매를 시작으로, 올해 2월 내에는 롯데백화점 본점·잠실점,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현대백화점 판교점, 갤러리아타임월드 등 전국 주요 고급 백화점을 중심으로 오프라인 유통망을 구축할 예정이다.

LF 리빙사업부장 임유미 상무는 “앞으로도 급변하는 라이프스타일을 빠르게 읽고 고객들의 삶의 질을 다차원적으로 높여줄 수 있는 혁신적인 브랜드와 제품을 적극적으로 제안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NSP통신 이복현 기자 bhlee201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