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패스, 모바일운전면허 확인서비스 100만 돌파

2020-08-12 13:33, 이복현 기자 [XML:KR:1104:통신/모바일]
#패스 #통신3사 #모바일운전면허 확인서비스
확대
 (사진 = KT)
(사진 = KT)

(서울=NSP통신) 이복현 기자 = KT와 SKT, LG유플러스가 지난 6월 말 경찰청, 도로교통공단과 함께 출시한 ‘패스(PASS) 모바일 운전면허 확인서비스(이하 패스 모바일운전면허)’가 빠른 성장세를 보이며 지난 9일 기준 총 가입자 수 100만 명을 돌파했다.

패스 모바일운전면허는 통신 3사의 본인 인증 앱 ‘패스’에 본인 명의 운전면허증을 등록해 온라인과 오프라인에서 자신의 운전 자격과 신분을 증명할 수 있는 서비스로 지난해 9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ICT 규제샌드박스를 통해 국내에서 처음으로 상용화된 디지털 공인 신분증이다.

서비스 출시 이후 전국의 CU와 GS25 편의점 모든 매장에서 주류나 담배 구입 시 성인 여부 확인을 위한 신분증으로도 활용되고 있으며, 고객과 편의점 점주들의 호응도가 높아 통신 3사는 올 하반기에 다른 편의점과도 제휴를 확대할 계획이다.

한편 패스 모바일운전면허는 지난 7월부터 전국의 27개 운전면허시험장에서 운전면허증의 갱신이나 재발급, 영문운전면허증 발급 업무를 처리할 때 실물 운전면허증 대신 활용되고 있다.

통신3사와 경찰청은 향후 ‘패스 모바일운전면허’를 교통경찰 검문 등 경찰 행정에 적용하기 위해 준비하고 있으며, 추후 금융 거래 시나 통신 서비스 이용 시에도 신분확인 용도로 활용될 전망이다.

또 비대면 이용 신청이 잦은 렌터카, 공유 모빌리티 업계 역시 사용자의 운전자격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어 ‘패스 모바일운전면허’의 적용을 검토 중이다.

통신3사는 “빠르게 증가하는 ‘패스 모바일운전면허’의 이용자들이 편의성을 체감할 수 있도록 제휴처 확대에 주력하며 코로나19로 확산된 비접촉, 비대면 서비스 수요를 충족시킬 수 있도록 계속해서 서비스를 고도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NSP통신 이복현 기자 bhlee201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