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7월 은행 기업대출 8.4조↑…가계 집단대출 둔화

2020-08-12 12:00EM, 김빛나 기자 [XML:KR:1201:금융]
#한국은행 #가계대출 #기업대출 #집단대출 #주담대
확대
 (사진 = 한국은행 제공)
(사진 = 한국은행 제공)

(서울=NSP통신) 김빛나 기자 = 지난달 은행권 가계대출은 집단대출 둔화로 증가세가 완화된 반면 기업대출은 대기업을 중심으로 큰 폭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은행(이하 한은)이 발표한 ‘2020년 7월중 금융시장 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정책모기지론을 포함한 은행 가계대출은 7조6000억원이 증가했다.

주택담보대출은 주택 전세·매매 관련 자금수요가 지속되는 가운데 집단대출 취급이 둔화되며 6월 5조1000억원에서 지난달 4조원으로 증가규모가 줄었다.

반면 기타대출은 주택관련 자금수요 등의 영향으로 3조1000억원에서 3조7000억원으로 증가규모가 소폭 확대됐다.

기업대출(원화)은 증가규모가 1조5000억원에서 8조4000억원으로 크게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기업대출의 경우 분기말 일시상환분 재취급 등으로 6월 3조4000억원 축소에서 지난달 1조9000억원 확대로 증가 전환했다.

중소기업대출은 정책금융기관의 금융지원, 부가가치세 납부 관련 자금수요 등으로 전월 4조9000억원에서 6조4000억원으로 증가폭이 확대됐다.

회사채는 순발행을 지속했으나 계절요인 등으로 4조4000억원 확대에서 1조5000억원으로 확대로 규모가 줄어든 것으로 집계됐다.

주식은 일부 기업의 유상증자 등으로 발행규모가 1조5000억원 증가에서 2조1000억원 증가로 늘었다.

자금흐름 부문에서는 7월중 은행 수신이 6월 18조6000억원 증가에서 17조3000억원으로 큰 폭 마이너스 전환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수시입출식예금이 부가가치세 납부 관련 기업자금 인출 등으로 32조8000억원 증가에서 19조 감소로 큰 폭 하락했고 정기예금은 예금금리 하락, 지방정부 자금 인출 등의 영향으로 감소세를 지속했다.

 

NSP통신 김빛나 기자 shine@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