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세종텔레콤, 한국철도시설공단 공사 신규 수주…총 수주금액은 78억원

2020-07-06 13:11, 이복현 기자 [XML:KR:1101:IT일반/과학]
#세종텔레콤(036630) #한국철도시설공단
진로개통표시기 교체공사 및 난연 인증 받은 케이블 등으로 새로 신설
+

(서울=NSP통신) 이복현 기자 = 세종텔레콤(대표 김형진 유기윤)이 한국철도시설공단이 발주한 ‘분당선 모란~ 죽전간 신호설비 개량 기타공사’를 수주했다.

최종 낙찰 금액은 78억원으로, 총 공사 금액 111억4894만 6172원 중 70%에 해당되는 규모이며 세종텔레콤은 이 사업의 대표 계약자로 선정됐다.

공사 기간은 착공일로부터 약 31개월인 2022년 12월 31일까지다.

이번 사업은 수도권 전철노선인 분당선의 내구연한 경과 등으로 노후화된 각종 시설물 교체와 신호설비를 개량하는 작업이다.

열차의 운행진로, 운행속도, 정위치정차, 정차시간, 열차 상호 간의 운행거리 등을 제어하여 신호설비를 효율적으로 유지관리함으로써 열차의 안전운행을 확보함을 목적으로 한다.

그 중 세종텔레콤이 진행하는 공사 내용은 열차의 진로 상태나 방향을 표시하는 기존 진로개통표시기 28기를 철거하고, 하나의 선로가 두개로 분리되는 지점에 공용하는 입환표지 하단에 진로개통표시기를 새로 설치하는 것이다.

또 화재 시 피해규모를 최소화하는 선제적 작업도 동시에 이뤄진다. 분당선 운행 구간 내 설치된 기존 케이블을 철거하고 난연 인증을 받은 케이블로 교체하는 작업을 실시할 계획이다.

세종텔레콤 이상철 전기사업본부장은 “이번에 수주한 철도 분야를 비롯해 국내 및 해외에서 올해 목표로 한 연간 수주 금액을 실현해 나가고 있다”면서 “하반기에도 전방위 수주 노력을 통해 전기 시공 분야의 기술발전 및 재난 안전확보에 앞장서는 당사의 선도적인 위상을 드높이겠다”고 말했다

 

NSP통신 이복현 기자 bhlee201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