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코로나19 시대 직장인 66.5% “비대면으로 협업한다”

2020-06-29 16:48, 이복현 기자 [XML:KR:1101:IT일반/과학]
#멀티캠퍼스(067280) #코로나19 #서울대학교 #비대면협업 #직장인대상설문조사결과
멀티캠퍼스·서울대학교 이찬 교수, 직장인 대상 설문조사 결과 발표…64.2%가 만족한다고 답변
확대
 (사진 = 멀티캠퍼스)
(사진 = 멀티캠퍼스)

(서울=NSP통신) 이복현 기자 = 삼성 HR 전문기업 멀티캠퍼스(대표 유연호)가 최근 서울대학교 산업인력개발학 이찬 교수와 국내 직장인 대상‘코로나 19시대 업무 경험 변화 및 필요 역량 요구’를 주제로 온라인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조사 결과, 응답자 중 66.5%가 회의, 보고 등 업무 협업 방식을 대면에서 비대면으로 바꿔 진행했다고 답했다. ‘동료와 원격이나 온라인 같은 비대면 방식의 협업이 잘 이뤄졌는가’에 대한 질문에는 응답자 64.2%가 ‘만족’을 표시했다.

비대면 방식의 업무는 직장인의 역량 강화 분야에도 영향을 주었다. 기업 인재개발담당자를 대상으로‘비대면 근무 때 가장 핵심적으로 요구하는 임직원 역량은 무엇인가’라는 질문에 응답자(중복 가능) 55.1%가‘디지털 숙련도’라고 답했다.

이어 ▲유연한 사고(50.6%) ▲데이터 활용(33.5%) ▲학습 민첩성(26.1%) ▲신기술 이해(23.3%) ▲창의적 혁신(15.9%) 순이었다.

실제 멀티캠퍼스는 코로나19 확산기인 지난 3월 자사의 비대면 러닝 솔루션 ‘Class Now(클래스 나우)’를 선제적으로 개설했다. 개설 후 기업으로부터 지속적으로 수강 문의를 받고 있는 클래스 나우는 대부분 디지털 관련 교육 내용으로 채워져 있다.

윤주일 멀티캠퍼스 홍보마케팅팀장(이사)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재택근무·비대면 회의 등 일하는 방식 변화가 가속화하고 있다”며 “기업의 업무 효율을 높이고 경쟁력을 키우기 위해 조직 내부 직원 역량을 빠르게 혁신해야 할 시기”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설문은 지난 6월 1일부터 9일까지 국내 기업 및 기관 직장인 176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NSP통신 이복현 기자 bhlee201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