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동산담보 회수지원기구 ‘캠코동산금융지원’ 출범…캠코 400억 전액 출자법인

2020-03-26 15:09, 유정상 기자 [XML:KR:1301:업계/정책]
#캠코, #한국자산관리공사, #동산금융, #캠코동산금융지원
+

(서울=NSP통신) 유정상 기자 =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가 동산담보 회수지원기구인 ‘캠코동산금융지원’의 현판 제막식을 개최하고 시범사업에 착수한다.

이번에 설립한 캠코동산금융지원은 금융회사가 보유한 동산 담보 대출채권 회수를 지원하고 중소기업의 자금조달을 활성화하기 위해 캠코가 400억 원을 전액 출자해 설립한 특수목적법인이다.

캠코동산금융지원은 금융회사와 동산 담보 대출채권에 대한 매입약정을 체결하고 부실이 발생하는 경우 동산 담보물 관리·처분을 담당함으로 금융회사의 부실채권회수와 담보 물건 관리 부담을 완화해, 동산담보를 통한 중소기업 자금조달 활성화에 마중물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캠코동산금융지원은 시중은행이 보유한 약 50억원 규모의 동산담보 부실채권 인수 시범사업을 진행하고, 상반기 중 금융회사와 협약 등 추진을 통해 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문성유 캠코 사장은 “캠코동산금융지원 설립이 동산담보 대출․관리․회수 인프라 구축 및 동산담보의 안정성 제고 등 동산금융시장 활성화에 기여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성장 유망 중소기업의 원활한 자금조달을 위해 다양한 지원 제도를 지속적으로 발굴함으로 정부의 혁신금융 정책 강화를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NSP통신 유정상 기자 yootop@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