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경북교육청, 사이버박물관 구축을 위한 2차 역사자료 수집

2020-02-26 15:32, 조인호 기자 [XML:KR:1604:교육]
#경북교육청, #임종식교육감, #경북교육사이버박물관, #역사자료
동창회, 교육관련 민간단체, 지역 문화재소장기관으로 확대
확대
경상북도교육청은 경북교육사이버박물관의 자료 탑재를 위해 지난해에 이어 학교와 학창시절과 관련된 역사자료를 오는 28일까지 추가 수집한다고 26일 밝혔다. (사진 = 경상북도교육청)
경상북도교육청은 경북교육사이버박물관의 자료 탑재를 위해 지난해에 이어 학교와 학창시절과 관련된 역사자료를 오는 28일까지 추가 수집한다고 26일 밝혔다. (사진 = 경상북도교육청)

(경북=NSP통신) 조인호 기자 = 경상북도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경북교육사이버박물관의 자료 탑재를 위해 지난해에 이어 학교와 학창시절과 관련된 역사자료를 오는 28일까지 추가 수집한다고 26일 밝혔다.

경북교육사이버박물관은 연혁지, 사진, 시청각 자료, 교기나 현판과 같은 행정 박물류, 수기대장 등 경북교육의 시대적 변천사를 사진과 영상으로 담아내기 위해 올해 하반기 구축을 목표로 지난해부터 준비하고 있다.

이를 위해 지난해 6월 TF팀을 구성 5차례에 걸친 협의회를 통해 사이버박물관에 포함될 주요 콘텐츠를 구성하고, 지난해 1차 수집된 교육사료 1977점 중 경북교육의 시대적 변천사를 잘 보여주는 교육사료 300여 점을 선정했다.

지난해 1차 수집대상을 학교와 소속기관으로 한정했지만 이번 2차 수집은 동창회, 교육관련 민간단체, 지역 문화재소장기관 등으로 대상을 확대해 폭넓은 교육사료를 수집한다.

또한, 민간인(단체)과 교직원을 대상으로 역사자료 기증 캠페인도 가질 계획이다.

수집된 역사자료는 선정을 거쳐 사이버박물관에 탑재되는 것은 물론 교육사료 전문보존기관에 보관해 향후 경북교육의 역사자료로 전시, 교육, 연구자료로 활용한다.

박진우 총무과장은 “민간단체와 공공기관의 적극적인 교육자료 수집과 기증을 통해 졸업생, 교직원, 학부모가 함께 교육사료를 공유할 수 있는 쌍방향 사이버박물관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NSP통신 조인호 기자 eno816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