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KB국민은행‧신용보증재단중앙회, 450억원 규모 대출 지원

2020-02-25 16:49, 김빛나 기자 [XML:KR:1201:금융]
#KB국민은행, #신용보증재단중앙회, #소호컨설팅, #코로나19, #금융지원

(서울=NSP통신) 김빛나 기자 = KB국민은행은 신용보증재단중앙회와 ‘코로나19 피해극복 및 소호컨설팅 활성화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코로나19로 인한 내수 침체로 경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위한 금융 지원 확대와 소호컨설팅 활성화를 통한 소상공인의 사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체결됐다.

KB국민은행은 신용보증재단중앙회에 30억원을 특별출연하고 450억원 규모의 대출을 지원한다.

대상 기업은 음식업, 숙박업, 관광업, 도소매업, 운송업 등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으로 대출 금리는 거래실적에 따라 최대 1.9%를 우대한다.

특히 대구광역시, 경상북도 및 아산시, 진천시, 이천시 소재 소상공인은 업종 등에 제한 없이 지원 대상에 포함해 지원할 예정이며 보증 및 대출 신청은 오는 28일부터 가능하다.

KB국민은행은 전국 13개 소호 컨설팅센터에서 상권분석, 창업 후 조기 안정화 자금 지원 등 종합 컨설팅을 제공 중이며 코로나 피해 기업에 대해서는 컨설팅을 우선 제공하고 보증한도도 우대할 예정이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앞으로도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한 다양한 지원방안을 모색해 나갈 것이며 피해기업이 빠른 시일 안에 정상화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NSP통신 김빛나 기자 shine@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