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ITZY, 리얼리티 '파리에 있지' 첫 방송부터 입덕 유발

2020-01-22 13:58, 류수운 기자 [XML:KR:1501:방송/연예]
#ITZY, #있지, #Mnet, #리얼리티, #파리에 있지
엉뚱 · 귀염 등 무대밖 다섯 소녀의 新매력 매직
확대
▲Mnet 파리에 있지(Paris et ITZY) 영상 화면 캡처 (사진 = JYP엔터테인먼트 제공)
▲Mnet 파리에 있지(Paris et ITZY) 영상 화면 캡처 (사진 = JYP엔터테인먼트 제공)

(서울=NSP통신) 류수운 기자 = ITZY(있지)가 첫 리얼리티 프로그램을 통해 화수분 매력을 뽐냈다.

ITZY의 낭만여행을 그린 리얼리티 '파리에 있지(Paris et ITZY)'가 지난 21일 오후 8시 Mnet에서 베일을 벗었다.

ITZY는 방송을 통해 무대 위 파워풀한 매력과는 또 다른 엉뚱하고 귀여운 모습으로 눈길을 모았다. 또 멤버들의 버킷리스트, 취미, 관심사 등 팬들이 궁금해한 ITZY의 일상을 맘껏 들여다보는 재미도 함께 선사했다.

이들은 첫 방송에서 본격적인 여정에 앞서 유람선 타고 에펠탑 보기, 필름 카메라로 사진 찍기, 마카롱 만들기 등 유럽 여행에 대한 로망을 털어놓으며 부푼 기대감을 나타냈다.

예지는"다섯 명이서 사람 많은 곳에 놀러 다녀 본 적이 없어서 다 같이 여행해보고 싶었다"며 멤버들과 함께하는 데 남다른 의미를 부여했다.

파리 도착 후 스케줄을 마치고 숙소에 돌아온 다섯 멤버는 의문의 캐리어 속 '지금부터 100시간의 낭만여행이 시작됩니다. 100시간 동안 파리에서 멋진 추억을 사진으로 담아보세요'라고 적힌 초대장을 확인하고 어린아이처럼 기뻐하는가 하면 여행 중 멤버들이 찍은 사진이 다음 앨범에 실린다는 소식에 설레기도 했다.

유창한 영어 실력으로 순탄한 여행을 이끈 리아는 파리의 곳곳을 거닐며 콧노래를 흥얼거리는 등 여유를 만끽했고, 채령은 길에서 만난 댄서를 따라 춤을 추며 넘치는 흥을 발산하기도 했다. 류진과 유나는 팬들에게 줄 선물을 고르며 귀여운 팬사랑을 전했다.

ITZY는 행복한 미소 속에 샹젤리제, 에펠탑, 개선문 등 프랑스 명소를 카메라에 담아내며 차곡차곡 추억을 쌓았다.

한껏 들뜬 ITZY의 모습과 낭만이 넘치는 도시 분위기, 맛있는 음식, 화려한 쇼핑 거리 등 풍성한 내용이 다음 화에 대한 관심을 증폭시켜내고 있다.

한편 오는 28일 오후 8시 방송되는 2화에서는 다섯 소녀의 프랑스 음식 도전기 등이 펼쳐진다. 이 방송은 오후 9시 M2의 디지털 채널에서 다시 볼 수 있다.

 

NSP통신 류수운 기자 swryu64@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