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신세계백화점, 음향가전 혼수 인기품목 부상

2019-10-14 08:48, 박유니 기자 [XML:KR:1702:유통마켓/쇼핑몰]
#신세계백화점

(서울=NSP통신) 박유니 기자 = 올 가을 신혼부부의 혼수품으로 프리미엄 음향가전이 큰 인기를 끌고있다.

2000년대 초반 홈시어터 열풍 이후 약 20년만에 프리미엄 스피커로 대표되는 음향가전이 신혼부부들의 위시(WISH) 혼수품으로 다시 등장한 것이다. 실제 가을 혼수 시즌인 지난 9월 1일부터 10월 12일까지 신세계백화점 음향가전 매출은 49.1%의 높은 신장율을 나타냈다. 이는 같은 기간 생활장르 전체 신장률(5.8%)의 8배가 넘는 수치다.

이 기간 연령별 매출 비중을 살펴보면 신혼부부의 평균 연령대인 20대가 25%, 30대가 38%로 나타나는 등 2030의 매출비중이 60%가 넘었다.

2017년에 신세계백화점이 예비 신혼부부들이 ‘갖고 싶은 위시(WISH) 혼수품목’을 조사한 결과 필수 가전 가구를 제외한 6위가 안마의자, 7위가 공기 청정기, 8위가 의류 스타일러로 나타나 음향가전은 전혀 찾아볼 수 없었지만 불과 2년만에 혼수 트렌드가 바뀐것이다.

 

확대
신세계 강남점 음향가전 존 (사진 = 신세계백화점 제공)
신세계 강남점 음향가전 존 (사진 = 신세계백화점 제공)

최근 대부분이 스마트폰으로 음악을 듣는 가운데 블루투스 기능을 통해 간단하게 고음질을 즐길 수 있어 음향가전은 최근 젊은 고객들 사이에서 인기가 높다.

신혼부부의 음향가전 인기는 사회 트렌드와도 관련이 있는 것으로 보인다. 최근 신혼집 마련이 어려워 집 크기가 점점 작아지는 가운데 주 52시간이 정착된 맞벌이 부부들이 퇴근 후 집에서 ‘힐링’할 수 있는 혼수품을 찾다보니 음향가전이 안성맞춤인 것.

신세계백화점도 이러한 트렌드에 따라 주요점포에 음향 영상 가전매장을 별도로 구성하고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브랜드와 상품을 선보이고 있다.

우선 강남점에서는 생활전문관이 자리한 9층에 보스, 제너바, 골드문트 등 음향가전 브랜드를 따로 모아 고객들이 한곳에서 관련 상품들을 비교 구매할 수 있도록 꾸몄다.

센텀시티점도 지난 8월에 각 층에 흩어져있던 음향가전 브랜드들을 8층 생활층에 모아 영상ㆍ음향가전 존을 완성했고 대구신세계도 7층에 역시 별도로 매장을 운영중이다.

신세계백화점 식품생활담당 김선진 상무는 “안마의자, 스타일러 등과 달리 음향가전은 상대적으로 부피가 작으면서도 인테리어 효과는 높아 신혼부부들에게 그 인기가 매년 높아지고 있다”며 “집에서 혼자 힐링을 즐기는 ‘홈(Home)족’, 혼자서 문화생활을 즐기는 ‘혼족’ 등 1인가구 고객들의 관심도 매년 높아짐에 따라 음향가전의 인기는 계속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NSP통신 박유니 기자 ynpark@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