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국민 해외여행 78.5% 늘 동안 해외 사건·사고도 122.4%↑…안전대책 시급

2019-10-09 19:34, 이복현 기자 [XML:KR:1902:국회위/정당]
#해외여행, #해외사건사고, #이상헌의원,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이상헌 의원, 2014~2018 재외국민 사건·사고 현황 분석…문체부, 관계부처와 국민 여행안전 제고 위한 대책마련에 힘써야
확대
 (사진 = 이상헌 의원실)
(사진 = 이상헌 의원실)

(서울=NSP통신) 이복현 기자 = 최근 5년 간 해외여행객 수가 78.5% 증가할 동안 해외에서의 사건·사고피해는 두 배 이상(122.4%) 늘어 정부의 안전대책이 필요하다는 분석이 나왔다.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이상헌 의원이 문화체육관광부와 외교부로부터 제출받은 최근 5년 간 내국인 해외여행객 수 및 최근 5년 간 재외국민 사건사고 현황 등 관련 자료에 의하면 2014년에는 우리 국민의 해외여행객 수가 1608만684명이었으나 5년이 지난 2018년엔 2869만5983명으로 대폭 늘었다. 그 사이 해외에서의 사건·사고 피해자 수 역시 5952명에서 1만3235명으로 급증했다.

외교부 한 관계자는 재외국민은 해외여행객뿐만 아니라 체류 및 거주자도 포함하지만 체류자나 거주자보다는 동 기간 내 해외여행객의 증가가 두드러지므로 두 통계자료의 상관관계를 인정할 수 있을 것이라고 귀띔했다.

유형별로는 절도·폭행상해·사기피해가 지속적으로 증가했으며 최근 빈번하게 발생 중인 안전사고사망 및 교통사고의 합도 계속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절도와 사기피해는 5년 간 두 배 이상 늘었고, 안전사고사망 및 교통사고는 2014년 203명(=54+149)에서 641명(=122+519)으로 3배 이상 증가했다.

이상헌 의원은 “최근 해외여행에서의 사건·사고가 늘면서 우리 국민들의 불안감이 높아지고 있다”며 “안전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은 만큼, 문화체육관광부는 관계부처와 함께 국민의 여행안전 제고를 위한 보다 철저한 대책마련에 힘써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NSP통신 이복현 기자 bhlee201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