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산업은행·셀트리온, 바이오산업 혁신생태계조성 협약 체결

2019-09-18 13:47, 윤하늘 기자 [XML:KR:1201:금융]
#셀트리온(068270), #산업은행, #바이오, #업무협약
확대
셀트리온 서정진 회장(왼쪽)과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오른쪽)이 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 산업은행)
셀트리온 서정진 회장(왼쪽)과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오른쪽)이 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 산업은행)

(서울=NSP통신) 윤하늘 기자 = 산업은행(이하 산은)과 셀트리온(068270)이 18일 바이오산업 혁신생태계 조성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18일 산은에 따르면 이번 협약은 정부의 바이오헬스 산업 육성전략, 대·중소기업 동반성장 정책에 적극 부응하고 국내 바이오헬스 혁신 벤처기업이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진행됐다.

이번 협약을 통해 셀트리온그룹과 산은은 바이오헬스 유망 중소기업을 공동 발굴하고 자금 및 경쟁력 제고방안을 제공하여 소재 국산화를 추진하는 등 국내 바이오헬스 산업이 실질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상호협력을 지속할 계획이다.

특히 셀트리온그룹이 산은과 더불어 참여하는 국내 최초의 바이오헬스산업 특화 협력모델로서 셀트리온그룹의 역량 및 네트워크와 산업은행의 기업금융 및 투자 플랫폼을 적극 활용, 시너지를 창출한다는 점에서 큰 의의가 있다.

산은은 이후 바이오산업 혁신생태계 조성과 셀트리온그룹 비전2030의 달성을 위해 ▲셀트리온그룹과 공동으로 최대 2000억원 규모의 바이오헬스 육성 펀드와 200억원 규모의 동반성장펀드를 조성하고 ▲바이오의약품·화학의약품 분야의 제품개발·설비투자자금을 지원하며 ▲산은의 벤처투자 플랫폼을 활용, 셀트리온그룹과 협력사들의 기술개발·이전·사업화를 주선하는 등 구체적인 협력에 나설 예정이다.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은 이날 기념사를 통해 “금번 체결되는 협약은 글로벌 바이오 선도기업인 셀트리온그룹과 국내 대표 정책금융기관인 산업은행이 주도하는 최초의 협력모델로 두 회사의 활발한 상호교류를 통해 바이오헬스 산업 발전을 위한 시너지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산은은 향후 다양한 금융지원 확대를 통해 산업생태계 활성화를 지원하고 바이오헬스 선도기업과 사업협력을 강화하여 국내 바이오산업 혁신생태계가 정착되는 데 기여하겠다”라고 전했다.

 

NSP통신 윤하늘 기자 yhn2678@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