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팬엔터테인먼트, 드라마 제작 수 증가에 따른 실적 성장 전망

2019-09-11 08:57, 김하연 기자 [XML:KR:1501:방송/연예]
#팬엔터테인먼트(068050), #드라마, #제작, #제작비, #편성

(서울=NSP통신) 김하연 기자 = 팬엔터테인먼트(068050)의 드라마 제작부문의 매출비중이 보통 80% 수준임에도 불구하고 2018년에는 드라마 제작 수가 1편에 그치며 실적부진의 주된 원인이 됐다.

하지만 올해에는 이미 5편의 드라마가 편성이 확정된 상황이며 최근 종영된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채널 A)’ 등 이미 3 편의 드라마가 방영됐다.

추가로 연내 2편의 드라마가 더 방영될 것이다.

해당 작품들은 제작비의 80% 이상을 방송사로부터 보존받는 구조이므로 손실 염려가 크지 않다.

서충우 SK증권 애널리스트는 “따라서 외주 드라마 제작 수 증가에 따른 실적 성장이 예상된다”고 밝혔다.

 

본 정보(기사)는 해당 업체에서 제공한 투자 참고용 자료로 NSP통신 의견과는 다를 수 있습니다.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해서는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NSP통신 김하연 기자 haaykim@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