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jones
[AD]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NSP통신

BMW, 2세대 뉴 X4 글로벌 공개…‘역동·효율성 갖춘 SAC’

(입력) 2018-02-14 14:42:36 (XML:KR)

(태그) #BMW #2세대 #뉴 X4

 

NSP통신
BMW 2세대 뉴 X4 (사진 = BMW 코리아)

 

(서울=NSP통신) 강은태 기자 = BMW 그룹이 2월 14일(독일 현지 시간), 4년 만에 완전히 새로워진 2세대 뉴 X4를 공개했다.

BMW 뉴 X4는 중형 스포츠 액티비티 쿠페(Sports Activity Coupe, SAC) 모델로 지난 2014년 첫 선을 보인 이후 전 세계에 약 20만 대가 판매됐다.

 

 

4년 만에 공개된 2세대 뉴 X4는 더욱 향상된 주행성능과 스포티함을 강조하는 외관 디자인, 세련된 인테리어 및 첨단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시스템과 독보적인 커넥티드 기술을 탑재했다.

◆주행성능

뉴 X4는 지능적인 소재 배합으로 섀시뿐만 아니라 차체 구성 요소 경량화를 통해 이전 모델에 비해 최대 50kg 더 가벼워졌다.

스포츠 액티비티 쿠페의 공기역학성능 또한 강화돼 공기저항계수(Cd)를 0.30까지 낮췄다(유럽기준)

스포츠 액티비티 쿠페의 특성에 맞춰 체계적으로 향상된 섀시 기술과 BMW X3보다도 낮은 무게중심을 통해 민첩성이 크게 향상됐으며 주행 중에도 탁월한 편안함을 제공한다.

여기에 M 스포츠 서스펜션과 퍼포먼스 컨트롤, 가변 스포츠 스티어링이 기본 적용돼 보다 다이내믹한 주행을 위한 M 스포츠 브레이크와 전자 제어 댐퍼가 적용된 어댑티브 서스펜션은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다.

엔진 라인업은 추후 출시될 라인업을 포함해 가솔린 3종, 디젤 4종 등 총 7개 모델이다.

M 퍼포먼스 모델인 뉴 X4 M40d는 직렬 6기통 디젤 엔진을 탑재해 최고출력 326마력과 최대토크 69.4kg·m의 힘을 발휘하며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4.9초 만에 도달한다.

4기통 디젤 엔진을 탑재한 뉴 X4 xDrive20d 모델은 최고출력 190마력, 40.8kg·m의 최대토크를 발휘하며, 뉴 X4 xDrive25d 모델은 최고출력 231마력, 최대토크 51kg·m이다.

4기통 가솔린 엔진을 장착한 뉴 X4 xDrive20i는 최고출력 184마력, 최대토크는 29.6kg·m이며 뉴 X4 xDrive30i는 최고출력 252마력, 최대토크 35.7kg·m의 성능을 갖추고 있다.

 

NSP통신

 

NSP통신
BMW 2세대 뉴 X4 (사진 = BMW 코리아)

 

한편 뉴 X4의 모든 라인업은 각 엔진에 최적화된 8단 스텝트로닉 자동 변속기와 지능형 사륜구동 시스템인 BMW xDrive가 기본으로 탑재된다.

 

NSP통신/NSP TV 강은태 기자, keepwatch@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