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고양시, 대곡역 신청사 입지 선정 탈락 이유 해명

2020-05-14 16:43, 강은태 기자 [XML:KR:2401:정치]
#고양시, #대곡역, #신청사, #주교 제1공영주차장
확대
고양시청 전경 (사진 = 강은태 기자)
고양시청 전경 (사진 = 강은태 기자)

(서울=NSP통신) 강은태 기자 = 고양시가 경의중앙선과 지하철 3호선 등이 교차하는 대곡역이 신청사부지 선정에서 탈락한 이유를 해명했다.

고양시는 대곡역이 신청사 입지로 선정 되지 않은 이유가 “신청사 입지선정위원회에서 9차에 걸친 회의를 통해 결정된 사항으로 고양시의 균형발전, 예산 절약 등 경제적인 측면, 청사 건립의 시급성을 감안한 실현 가능성을 따져 선정한 사항이다”고 설명했다.

이어 “대곡역은 교통입지 및 발전 가능성 등은 위원회에서 좋은 평가를 받아왔지만 현재 진행 중인 대곡역세권개발 사업이 10년이 지난 지금까지 지연되고 있는 등 사업시기가 불투명하고향후 토지매입비가 최소 1500억 원 이상의 예산이 추가로 소요될 것으로 예상되는 등 시 재정상 상당한 어려움이 있는 것을 위원회에서 감안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해명했다.

한편 고양시는 지난 5월 8일 제9차 신청사 입지선정위원회 회의를 개최하고 주교 제1공영주차장을 신청사 최종 입지로 선정했다.

 

NSP통신 강은태 기자 keepwatch@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