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타보니]쉐보레 콜로라도, 정통 아메리칸 라이프스타일 구현 픽업트럭

2019-11-05 17:28, 강은태 기자 [XML:KR:2302:체험리뷰]
#타보니, #쉐보레, #콜로라도, #픽업트럭, #한국지엠
300마력 3.6리터 엔진 탑재·복합연비 8.3km/ℓ·연간 자동차세 2만 8500원
확대
파주 월롱산성 정상 급 경사 비포장 도로위의 쉐보레 콜로라도 (사진 = 강은태 기자)
파주 월롱산성 정상 급 경사 비포장 도로위의 쉐보레 콜로라도 (사진 = 강은태 기자)

(서울=NSP통신) 강은태 기자 = 진정한 아메리칸 라이프스타일을 완벽하게 구현 한다는 중형 픽업트럭 쉐보레 콜로라도 시승을 통해 연비와 성능을 확인해 봤다.

현재 쉐보레 콜로라도는 출시 1주일이 채 안 되는 기간 동안 143대 판매됐고 300마력이 넘는 고성능 3.6 리터 대배기량 엔진을 탑재했음에도 복합연비 8.3km/ℓ (고속연비 10.1km/l, 도심연비 7.3km/l, 2WD 기준)를 기록하며 연간 자동차세는 2만 8500원이다.

◆연비체크

시승은 서울 여의도를 출발해 경기도 고양시를 경유해 파주시 월롱면 덕은리 138번지 삼국시대 백제시기 초축된 테뫼식 성곽인 해발 229m 월롱산성 정상과 서울 도심 총 131.8km 구간에서 실시됐다.

참고로 파주시 월롱면 덕은리 월롱산성 정상은 SUV가 아니면 접근이 어렵고 경사각도 약 40°를 넘는 급경사가 세 곳이나 있어 매우 위험하나 차량의 성능 테스트에는 적합한 코스다.

시승 결과 쉐보레 콜로라도는 월롱산성 정상 정복으로 과도한 연비 소비가 있었음에도 총 131.8km 주행에 실제연비 8.2km/ℓ를 기록했다.

 

확대
총 131.8km 주행 실제연비 8.2km/ℓ기록 (사진 = 강은태 기자)
총 131.8km 주행 실제연비 8.2km/ℓ기록 (사진 = 강은태 기자)

◆성능 체크

쉐보레 콜로라도는 최고 출력 312마력 최대토크 38 kg.m의 3.6리터 6기통 직분사 가솔린 엔진과 하이드라매틱 8단 자동변속기와 맞물려 동급 최고의 퍼포먼스를 자랑하는데 이 점은 한국 지엠의 설명이 매우 정직한 것을 확인 했다.

특히 파주 월롱 산성의 급경사 도로 중 약 130° 이상의 급경사 회전 오르막 구간에서도 쉐보레 콜로라도는 단 한 번의 멈춤 없이 저속 주행으로 약 2톤에 이르는 차량을 새털처럼 가볍게 움직였다.

또 쉐보레 콜로라도는 튼튼한 풀 박스 프레임바디로 구성된 픽업 모델답게 고루지 못한 비포장 산악도로를 마치 포장도로처럼 운행할 수 있어 시승 내내 안전한 운전이 가능했다.

따라서 쉐보레 콜로라도는 비포장도로를 장시간 운행할 수 있는 정통 아메리칸 라이프스타일을 완벽하게 구현할 수 있는 레저용 픽업 중형 픽업트럭으로는 최적격이라는 느낌이 강하게 들었다.

 

확대
파주 월롱산성 쉐보레 콜로라도 (사진 = 강은태 기자)
파주 월롱산성 쉐보레 콜로라도 (사진 = 강은태 기자)

한편 쉐보레 콜로라도는 동급 최고의 퍼포먼스와 강인한 견인 능력, 비교 불가한 편의성과 실용성을 겸비해 광활한 자연은 물론 도심 생활에서도 적합한 다재다능한 모델이다.

 

NSP통신 강은태 기자 keepwatch@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