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르노삼성차, THE NEW QM6 dCi 출시

2019-09-01 23:28, 강은태 기자 [XML:KR:2301:신상품]
#르노삼성차, #QM6 dCi
1.7 dCi 2WD, 2725만~3319만원 2.0 dCi 4WD, 3270만~3584만원
확대
THE NEW QM6 dCi (사진 = 르노삼성차)
THE NEW QM6 dCi (사진 = 르노삼성차)

(서울=NSP통신) 강은태 기자 = 르노삼성차가 동급 최강 연비로 높은 만족감을 선사할 ‘THE NEW QM6 dCi’ 모델을 9월 1일 출시했다.

THE NEW QM6 dCi는 높은 연비와 디젤 엔진 특유의 파워풀하고 민첩한 주행 성능에 초점을 맞춘 SUV 모델이다.

특히 이번에 출시한 THE NEW QM6 dCi에는 1.7L 다운사이징 엔진을 새로 더함으로써 경제성까지 높였는데 1.7 dCi 2WD 모델은 17~18인치 휠 기준 14.4km/L로 국내시판 중형 SUV 중 최고 연비를 자랑한다.

함께 출시한 2.0 dCi 4WD는 뛰어난 고출력 파워와 토크(190마력 / 38.7kg.m) 및 18인치 휠 기준 기존 모델 대비 향상된 연비(12.7km/L)로 업그레이드했다.

새로 선보인 THE NEW QM6 dCi의 특징 중 하나는 이전 모델인 2019년형 대비 낮은 RPM에서 최대토크를 구현할 수 있도록 다이내믹한 주행 성능을 강화한 점이다.

1.7 dCi 2WD와 2.0 dCi 4WD는 각각 1750~2750rpm에서 최대토크 34.6kg.m, 1750rpm~3500rpm에서 최대토크 38.7kg.m의 힘을 발휘하며 이처럼 최대토크가 낮은 rpm구간부터 구현되기 때문에 뛰어난 응답성과 가속성능을 느낄 수 있고 특히 중·저속 구간이 많은 도심에서 역량을 발휘한다.

뿐만 아니라 르노삼성차는 기존 디젤 SUV에서 많은 아쉬움을 남겼던 정숙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였고 소음 유입 가능성이 있는 펜더, 대시, 서브프레임부시, 엔진 배기 히트 실드 부분에 차음재를 보강하고 재질을 개선했다.

 

+
확대
THE NEW QM6 dCi (사진 = 르노삼성차)
THE NEW QM6 dCi (사진 = 르노삼성차)

한편 트림별 추가된 사양은 THE NEW QM6 dCi를 기다리는 소비자를 만족시키기에 충분하다. 1.7 dCi 2WD 전 트림 공통으로 외관 디자인 업그레이드 및 2열 시트 리클라이닝이 적용됐으며 ▲SE트림에는 LED 전방안개등, 프런트·리어 스키드 ▲RE트림에는 18"프리미엄 투톤 알로이 휠 ▲RE 시그너처 트림에는 운전석 메모리 & 마사지 시트, 운전석 매뉴얼 쿠션 익스텐션, 안드로이드 오토가 추가됐다.

 

NSP통신 강은태 기자 keepwatch@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