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크린랲, 신임 전기수 대표이사 취임

2022-09-30 19:00, 박유니 기자 [XML:KR:1806:인사]
#크린랲 #크린랲오너경영체제 #신임전기수대표 #크린랲대표 #경영체제복귀

(서울=NSP통신) 박유니 기자 = 크린랲이 전문경영인 체제에서 오너 경영 체제로 복귀했다. 크린랲은 신임 대표이사에 전기수씨(일본명 요시다케키슈, 42)를 선임했다.

신임 전기수 대표는 크린랲 창업주인 故 전병수 전 회장의 차남으로 이번에 새 대표에 부임하면서 전문경영인 체제에서 다시 오너 경영체제를 구축하게 됐다. 1983년 설립된 크린랲은 故 전병수 회장이 직접 경영을 맡아 오다가 잠시 전문 경영인 체제로 운영하였으며, 최근 정체된 성장을 극복하고 성장동력을 이끌기 위해 다시 오너 경영체제로 복귀했다.

 

확대
전기수 대표 (사진 = 크린랲 제공)
전기수 대표 (사진 = 크린랲 제공)

신임 전기수 대표는 “선친인 故 전병수 회장이 경제 성장에 조금이라도 이바지하겠다는 각오로 크린랲을 설립, 경영하여 왔으며 선친의 뜻을 이어받고자 이번에 대표에 오르게 됐다“고 말하고, “내년에 창립 40주년을 맞이하여 그간 다져온 사업 영역을 바탕으로 급변하는 유통 시장 환경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고 보다 새로운 성장동력을 모색, 책임 경영으로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회사 설립 이후 크린랲은 국내 최초 PE 재질의 무독성 랩을 개발하며 식품포장 분야 시장점유율 70%를 차지하면서 국내 시장점유율 1위 기업으로 자리매김했다. 창업 초기에 대기업이 주를 이루던 시장에서 중소기업으로서 친환경 제품을 내세워 시장 1위에 등극하면서 식품포장 비닐랩의 대명사격으로 통해 왔다. 특히 1990년대에는 중국 시장에 첫 진출하여 성공적 마케팅으로 코트라의 중국 주요 도시 상품 브랜드 인지도 조사에서 생활 잡화부문에서 1위에 오르는 등 현지 시장에서 돌풍을 일으켜 주목을 받은 바 있다.

 

NSP통신 박유니 기자 ynpark@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

NSP7cut-5편-산업은행부산행편

 

 


[테마기획] 업앤다운↑↓

[테마기획] 금융업계ES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