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이재준 고양시장, 일산테크노밸리 사업설명회서 “땅 아닌 고양시 가치 팔러 왔다”

2019-08-14 16:35, 강은태 기자 [XML:KR:7010:경기북부]
#이재준, #고양시장, #일산테크노밸리, #이화순
확대
이재준 고양시장이 일산테크노밸리 사업설명회에서 사업 내용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 = 고양시)
이재준 고양시장이 일산테크노밸리 사업설명회에서 사업 내용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 = 고양시)

(서울=NSP통신) 강은태 기자 = 이재준 고양시장은 14일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한 ‘일산테크노밸리 사업설명회’에서 고양시의 땅이 아닌 고양시의 가치를 팔러왔다 언급하며 참석자들의 호응을 이끌어 냈다.

고양시의 이번 코엑스 ‘일산테크노밸리 사업설명회’에는 약 100여개 기업이 등록했고 15개 기업이 현장에서 4만3000㎡에 대한 투자 의향서를 접수하기도 했다.

고양시는 사업설명회에 참석한 기업관계자 및 벤처캐피탈 투자자들을 상대로 일산테크노밸리의 우수한 입자 여건 및 미래 비전 등에 대해 적극적인 마케팅을 펼치고 이번 사업설명회를 계기로 ‘기업하기 좋은 도시, 고양’ 이미지를 확산시켜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재준 시장은 사업설명 프레젠테이션에서 “오늘 이곳에 고양시의 땅을 팔러 온 게 아니라 고양시의 가치를 팔러 왔다”며 “기업인의 돈을 사러 온 게 아니라 기업인의 꿈을 사러왔다”며 사업설명회의 의미를 다졌다.

또 이화순 경기도 행정2부지사는 환영사에서 이재준 시장을 향해 “서울의 심장부에서 이렇게 많은 투자 가능성 있는 분들을 모시고 설명회를 할 수 있게 된 것 축하드린다”며 “일산테크노밸리 사업이 반은 벌써 성공하지 않았나 생각한다”고 축하했다.

 

확대
고양 일산테크노밸리 사업설명회 모습 (사진 = 고양시)
고양 일산테크노밸리 사업설명회 모습 (사진 = 고양시)

한편 ‘고양 일산테크노밸리 사업설명회’는 이 시장의 프레젠테이션 이후 4자 사업시행기관인 경기도, 고양시, 경기도시공사, 고양도시관리공사 관계자들이 참석자들과 실무적인 질의응답 시간을 갖었고 행사장에는 일산테크노밸리 홍보부스 외에도 고양방송영상밸리 홍보부스, CJ라이브시티 홍보부스 등도 설치돼 상담을 원하는 기업 관계자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았다.

 

NSP통신 강은태 기자 keepwatch@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