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시흥시, 선정 대리인 제도 시행

2020-07-03 14:03, 김병관 기자 [XML:KR:7009:경기남부]
#시흥시 #선정대리인제도 #세무대리인 #지방세무료 #영세납세자
영세 납세자 위한 지방세 무료 세무대리인
확대
시흥시청 전경. (사진 = NSP통신 DB)
시흥시청 전경. (사진 = NSP통신 DB)

(경기=NSP통신) 김병관 기자 = 경기 시흥시(시장 임병택)는 재산세 납부의 달을 맞아 지방세에 이의가 있는 경우 무료로 법령검토와 자문 등 불복 청구를 도와주는 지원제도를 마련했다.

해당 제도는 ▲복잡한 불복 청구 과정 때문에 엄두를 내지 못했거나 ▲세무대리인 선임에 따른 비용문제로 불복청구를 망설였던 납세자 ▲불복절차 자체를 몰랐던 사람들에게 도움을 주고자 기획됐다.

지난 2014년부터 시행 중인 국세 세무 대리인 제도와 형평성을 맞추기 위해 올해 처음 지방세 무료 세무대리인을 도입했으며 변호사·공인회계사·세무사 등 모두 13명의 전문가가 선임돼 있는 상태다.

신청 가능한 납세자는 납부세액이 1000만원 미만이며 세무대리인이 없는 개인이다. 또한 배우자를 포함한 재산보유액이 5억원 이하이고 종합소득금액이 5000만원 이하여야 한다.

담배소비세·지방소비세·레저세는 신청 가능 세목에 해당하지 않고 지방세징수법에서 정한 출국 금지 대상 및 고액·상습 체납자는 지원받을 수 없다.

도움을 원하는 납세자의 신청이 들어오면 납세자의 소득과 재산 등 요건을 검토한 뒤 대리인을 지정해 접수한 날부터 7일 이내에 선정 결과를 알려준다.

시 관계자는 “지방세 선정 대리인 제도가 경제적인 이유로 세무대리인을 선임하지 못하는 이들에게 힘이 돼 납세자의 권익 보호와 세무행정의 청렴도가 한층 강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궁금한 사항은 시흥시청 세정과 세정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NSP통신 김병관 기자 inspect1234k@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