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서산시, 종교단체 지도자와 간담회 개최

2020-02-27 15:03, 이광용 기자 [XML:KR:7006:대전/충남]
#서산시, #맹정호, #종교단체, #행사사제, #코로나19
확대
▲서산시가 지역 종교단체 지도자와 간담회를 열었다. (사진 = 서산시)
▲서산시가 지역 종교단체 지도자와 간담회를 열었다. (사진 = 서산시)

(충남=NSP통신) 이광용 기자 = 서산시(시장 맹정호)가 지난 26일 지역 종교단체 지도자와 간담회를 열고 코로나19의 지역사회 유입 차단에 협조해줄 것을 요청했다.

이날 열린 간담회에는 맹정호 시장과 서산시 불교, 천주교, 기독교를 대표하는 종교단체 지도자들이 참석했다.

이들은 최근 타 지역에서 종교시설을 통한 집단 감염이 발생한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 방지 대응방안을 심도 있게 논의했다.

시는 현재 방역과 개인위생수칙 홍보 활동을 대폭 강화하는 등 지역사회 유입 차단을 위해 온 힘을 다하고 있는 만큼 종교단체에서도 국외 성지순례와 대구·경북지역 방문 자제 등 다수가 모이는 집회는 최대한 자제해 줄 것을 요청했다.

맹정호 시장은 “서산시와 의료계, 유관기관, 종교단체, 시민들이 혼연일체가 되어야만 코로나19를 막아낼 수 있다”며 “지역사회에 감염증이 확산되는 것을 차단하기 위해 종교행사 자제를 요청한 것이니 종교계의 깊은 양해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에 서산지역 종교계는 “국가위기 상황에 민관이 따로 있을 수 없다”며 “코로나19의 지역사회 전파 차단을 위한 정부와 시의 방침에 적극 동참하겠다”고 약속했다.

각 종교계는 우선 3월 둘째 주까지 미사, 예배, 법회 등 다수가 모이는 모임을 중지했으며 부득이한 경우에는 최소 인원으로 손 소독 후 마스크를 착용하고 진행하기로 했다.

 

NSP통신 이광용 기자 ispyone@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