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여수민속전시관, 문체부 평가 ‘우수인증기관’ 선정

2020-07-03 13:21, 서순곤 기자 [XML:KR:7005:광주/전남]
#여수시 #여수민속전시관 #공립박물관 평가인증제
2019 공립박물관 평가결과, 전남 7개 선정
확대
여수민속전시관 (사진 = 여수시)
여수민속전시관 (사진 = 여수시)

(전남=NSP통신) 서순곤 기자 = 여수민속전시관이 문화체육관광부가 시행한 ‘2019 공립박물관 평가인증제’에서 우수인증기관으로 선정됐다.

공립박물관 평가인증제는 문화체육관광부가 ‘박물관 및 미술관 진흥법’에 따라 박물관 운영의 질적 수준을 향상하기 위해 박물관을 등록한 후 3년이 지난 국‧공립 박물관 및 미술관에 대해 평가하는 제도다.

문체부는 서면조사, 현장평가, 심사위원회를 거쳐 전국 227개 평가대상기관 중 157개관을 우수인증기관으로 선정했다.

전남에서는 여수민속전시관을 포함해 7개의 박물관이 선정됐다.

평가항목은 설립 목적의 달성도, 조직‧인력‧시설 및 재정 관리의 적정성, 자료의 수집 및 관리의 충실성, 전시 개최 및 교육 프로그램 실시 실적 등이다.

우수인증 공립박물관은 2년간 유효하며, 2년마다 재평가를 거친다.

여수시 관계자는 “공립박물관의 활성화를 위해 지속적인 기획전시, 체험프로그램 운영, 유물수집, 시설개선 등에 노력한 결과다”라고 말하며 “우수인증기관은 박물관 사업 운영에 필요한 인력 및 예산 지원 시 우선 지원대상이 됨에 따라 문화도시 여수의 품격과 위상이 한층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현재 여수민속전시관에서는 ‘나무의 숨결 그대로, 목가구’전이 열리고 있어 9월 26일까지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8월 29일 전시연계 체험프로그램도 진행될 예정이다.

 

NSP통신 서순곤 기자 nsp1122@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