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전남교육청, 담양군 봉산면 첫 공립 대안학교 교명 ‘송강고’ 확정

2020-07-03 10:20, 김용재 기자 [XML:KR:7005:광주/전남]
#전남교육청 #담양군 #담양 봉산면 #담양 송강고
공모전 116편 응모···총 78억원 투입 내년 3월 개교
확대
전남교육청 첫 공립대안학교 송강고 조감도. (사진 = 전남교육청)
전남교육청 첫 공립대안학교 송강고 조감도. (사진 = 전남교육청)

(전남=NSP통신) 김용재 기자 = 담양군 봉산면에 오는 2021년 3월 개교 예정인 전라남도교육청의 첫 번째 공립 대안학교 교명이 ‘송강고등학교’로 확정됐다.

전라남도교육청(교육감 장석웅)은 최근 ‘스스로 서고 함께 성장하며 미래를 꿈꾸는 교육공동체’의 교육 비전을 가진 공립 대안학교 교명을 공모한 결과 ‘송강고등학교’로 최종 결정됐다고 3일 밝혔다.

이번 교명 공모에는 총 116편이 응모했으며, 1차 심사를 통해 5편의 후보작을 고르고, 2차 온라인 설문조사를 실시해 최종심의 대상 후보작 3편을 선정한 뒤 교명선정위원회 심의를 통해 당선작을 최종 확정하는 절차를 거쳤다.

당선작은 우리나라 수종을 대표하는 소나무처럼 학생들이 곧고 푸르기를 바란다는 뜻의 ‘송(松)’과 강물처럼 자유로운 사고를 지니기를 희망하는 ‘강(江)’을 의미한다.

또 ‘송강’은 학교 주변에 흐르는 증암천의 다른 이름이기도 하다.

도교육청은 ‘송강고등학교’로 명칭이 확정됨에 따라 오는 8월 2021학년도 신입생 전형 요강을 공고한 뒤 신입생 모집 홍보와 설명회도 가질 예정이다.

이병삼 민주시민생활교육 과장은 “교명 선정과정을 통해 보여준 대안학교에 대한 높은 기대와 관심을 확인했다”며 “투명하고 공정한 절차와 심도 있는 논의를 거쳐 교명이 확정된 만큼 철저한 개교 준비를 통해 보다 좋은 교육환경을 만들어 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남 1호 공립 대안학교인 송강고등학교는 담양군 봉산면 양지리 구 봉산초 양지분교에 교육부 특별교부금 40억 원, 전라남도교육청 28억 원, 담양군청 10억 원 등 총 78억 원을 재원으로 설립되며 오는 2021년 3월 개교 예정이다.

 

NSP통신 김용재 기자 nsp2549@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