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중앙 선관위, 포항 J신문에 ‘주의’...이철우 의원 측 이의신청 정당

(입력) 2018-02-13 19:23
(태그) #이철우, #경상북도, #포항시
❝ 이철우 의원측, 편파언론 척결위해 민‧형사상 법적 대응 검토 중 ❞

(경북=NSP통신) 강신윤 기자 = 중앙선관위 산하 ‘인터넷선거보도심의위원회’는 이철우 의원에 대한 허위사실을 보도한 포항의 ‘J신문’에 대해 공직선거법과 인터넷선거보도심의위 구성 및 운영에 관한 규칙을 위반한 것으로 결정해 ‘주의’징계 조치를 내렸다.

포항지역 주간지인 ‘J신문는 이철우 의원의 경북도지사 선거 출마와 연관된 홍준표 대표의 발언, 특활비 관련 등의 기사를 게재했다.

선관위는 “해당보도는 지방선거에 출마할 신청인(이철우의원)의 평가에 중요한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사안에 대해 명확하게 확인되지도 않은 사실을 인용하여 보도했다”고 지적했다.

또 “그같은 사실을 보도하면서 충분한 취재를 통해 사실에 대한 검증없이 단정적으로 보도함으로써 유권자를 오도하거나 특정 입후보자에게 유‧불리한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해석했다.

이에 따라 선관위는 공직선거법 제8조의 ‘언론기관의 공정보도 의무’와 ‘인터넷선거보도심의위원회의 구성 및 운영에 관한 규칙 제2조의2(인터넷언론사의 공정보도) 제3항’을 위반한 것으로 결정해 ‘주의’조치와 함께 “향후 동일한 사례가 재발되지 않도록 각별히 유념할 것”을 경고했다.

이철우 의원 측은 “해당 언론에 대해 현재 민‧형사상의 법적 대응을 검토하고 있다”면서 “사실과 다른 내용을 가지고 특정인을 해코지하는 편파보도를 일삼는 지역 신문들의 횡포에 대해 선처의 여지없이 법과 원칙에 따른 강력한 조치를 통해 선의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제도적 장치가 마련돼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NSP통신/NSP TV 강신윤 기자, nspdg@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