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서울시, 경복궁 서측에 근린생활시설 짓는다

2020-06-23 18:14, 유정상 기자 [XML:KR:7001:서울]
#서울시 #경복궁 #서측 #자하문로변 #공개공지
확대
위치도(이미지=서울시)
위치도(이미지=서울시)

(서울=NSP통신) 유정상 기자 = 서울시가 경복궁 서측 지구단위계획구역 내 ‘특별계획구역 세부개발계획(안)’을 수정 가결했다.

대상지는 경복궁 서측 자하문로변에 위치한 개발 가능부지다. 이번 심의를 통해 특별계획구역 세부개발계획을 결정했다.

서울시는 이번 세부개발계획이 주민제안에 따라 추진됐으며, 건폐율 60% 이하, 용적률 200% 이하, 지하 3층~지상 4, 5층 이하의 근린생활시설 용도의 건축물을 건립한다고 설명했다. 또 자하문로변에는 보행인의 휴게시설로 사용될 수 있도록 공개공지를 조성할 예정이다.

서울시 관계자는 “이번 세부개발계획 결정으로 주변과 어우러지는 건축물 조성 및 공개공지 등 열린 공간 확보 등을 통해 경복궁 서측 지역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NSP통신 유정상 기자 yootop@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